top of page
검색

3·1절 글짓기 대회 개최…"역사교육, 독립정신 계승"






미주3.1여성동지회(17대 회장 케롤 리)'가 미주 한인 청소년 뿌리교육을 위한 제29회 '3.1절 글짓기 대회'를 개최한다.  


케롤 리 회장은 "푸른 용의 해가 밝았다. 미주3.1여성동지회는 2024년의 포문을 3.1절 글짓기 대회로 힘차게 열고자 한다"라며 "세종대왕이 훈민정음을 창제하고 맨 먼저 한글로 지은 노래의 첫머리가 뿌리 깊은 나무다. 우리가 길러내야 할 차세대가 올곧게 성장하려면 뿌리를 잘 내려야 한다. 그 시작은 올바른 뿌리 교육에 있다. 이번 글짓기 대회를 통해 자녀들이 우리 민족의 정체성과 조국에 대해 많이 배울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올해 글짓기 대회는 오는 2월 17일(토) 오후 2시부터 대면(LA 한인회관 강당)과 비대면으로 동시에 진행된다. 준비물은 줄이 그어진 종이(4장)와 연필 또는 볼펜, 스마트폰 또는 컴퓨터다.


참가 대상은 K부터 12학년까지로 ▶K~3학년은 '나라사랑(Love for Korea)' ▶ 4~8학년은 '이민역사 121년(121 years of Korean immigration history) ▶9~12학년은 71주년 한미동맹(71 years old South Korea and US alliance)을 주제로 글을 쓰면 된다.  


글짓기 대회 시상은 대상 1명(10~12학년), 각 학년별 1~3등, 장려상, 입선으로 상장 및 상금 1000달러를 수여한다. 케롤 리 회장은 "올해는 특별히 상장과 장학금 외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선물도 푸짐하게 준비했다. 자랑스러운 애국선열들의 3.1독립정신을 바탕으로 우리 차세대들이 조국의 역사를 배우고, 나아가 조국을 사랑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도록 이번 글짓기 대회에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라며 참여를 독려했다.


글짓기 대회 신청 접수는 온라인 양식( www.marchfirstusa.org)을 내려받아 1월 31일(수)까지 우편(3.1Women's Association, 981 S. Western Ave, #302, Los Angeles) 또는 이메일(women3.1usa@gmail.com)로 신청비 20달러와 함께 접수하면 된다.

 


한편, 3.1여성동지회는 1967년 4월 26일, 3.1독립운동에 직접 참가했던 여성 독립운동가들을 중심으로 창립된 단체다. 한국 국가보훈부에 등록된 유일한 지회로 현재 대전과 천안, 공주, LA 등 총 4개의 지회를 두고 있다. 1982년 4월 미국 지회가 창설됐으며, 3.1정신 계승과 차세대 뿌리교육을 목표로 애국선열 추모사업, 청소년 정신 계몽사업, 장학사업, 독립군가의 보급사업 등을 펼치고 있다.  


 


▶문의: (213)562-4949,


         (714)345-4989 

조회수 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